Home    /   Login    /   Logout
213.383.2345
도서
  • Posted by 크리스천 위클리 01/17/18
은파 한은우 목사님의 “성경으로 풀어 본 사자성어 묵상”을 읽고
백승배(연합감리교 은퇴목사)

책은 바로 그 사람이다.

한 달에 한 번씩 만나던 내게 한은우 목사님(이하 ‘저자’로 표기)의 “성경으로 풀어 본 사자성어 묵상”을 읽게 된 것은 내게 큰 행운이요 기쁨이다. 이 책과의 만남은 목사님과의 피상적인 만남을 깊이 있는 만남으로 인도할 것이기 때문이다. 목사님이 만난 사람, 환경, 책, 교회, 고난을 포함한 모든 삶의 경험이 어떻게 목사님의 오늘을 가져왔고, 이는 오늘의 나를 또 다른 나로 이끌어 갈 수도 있기 때문이다. 그 변화가 긍정, 부정, 그 어떤 것이든지 간에…

한 목사님의 오늘을 가져온 것 중 중요한 만남의 그의 지병과의 만남이다.

“이팔청춘 꽃다운 몸으로 세상을 떠나는 것이 하나님의 뜻이 아닐 줄 압니다. 한번만 살려 주시옵소서. 그리하면 이 몸을 주님께 바쳐 죽도록 충성을 다하겠습니다.”

위의 기도는 저자의 병중에 드린 기도다. “내가 19세부터 20세까지 폐병으로 앓았는데 병세가 더울 심해져서 21세 때 죽게 되었다. 임사호천으로 죽게 되니까 하나님의 이름을 부르면서 기도하기 시작했다...하나님의 나의 기도를 들으시고 찾아 오셨다. 예수님은 나로 지난 죄를 회개하게 하셨다. 나는 눈물을 흐르고 또 흘러서 옷깃을 적시고 침구를 적시었다…그 때의 영적 경험이 나의 구주 예수님을 만나는 순간이었다.” (묵사집 2권 92, 93쪽)

이후 저자는 하나님의 손에 이끌리어 신학의 길을 걸어 1957년 서울신학교를 졸업 다시 62년 목원대학 신학과를 졸업, 이천성결교회 담임을 거쳐, 59년 교동중앙감리교회, 60년 교동 난정교회, 64년 교동 지석교회를 거쳐, 69년 서울 동산교회, 81년 나성 동산교회를 개척 담임 후임으로 한기형 목사를 세운 후 은퇴하신다.

사자성어 묵상집은 그의 목회와 그의 신앙의 고백서이기도 하다. 저자는 그의 해박한 성서지식과 신앙의 선배들의 고백을 저자의 고백으로 담아내 독자들에게 복음적 신학, 교리, 기독자의 윤리, 도덕적 삶을 살도록 인도한다.

저자는 철두철미 예수 그리스도 중심의 신학이다. 이는 마치 본회퍼 목사의 “이 사람을 보라”고 예수를 가르키고 가르치는 모습을 연상케 한다. 본회퍼는 독일이 히틀러의 광적인 통치 하에서 동조, 혹은 침묵하는 교회 속에서 예수를 재발견, 인간의 우상, 성공의 우상 죽음을 우상을 타파한 예수를 가르킨다. “이 사람을 보라”고.

1-5 권의 책 표지에 붙인 제목이 이를 말해준다: 책 제1권: “예수님, 예수님, 그저 예수님, 제2권: “내 주여 나의 전부여!”, 제3권: “이것이다. 바로 이 길이다”, 제 4권: “이제는 예수님처럼!”, 제 5권: “미치자 크게 미치자.”

한 목사님의 중심에 예수가 있다. 본 회퍼 목사의 중심에 예수가 있었던 것처럼!

저자는 예수에게서 예수의 삶의 진수인, “도성인신(道成人身)” “욕사즉생(慾死卽生), 욕생즉사(慾生卽死)”의 진리를 설파하며, 순천자흥(順天者興), 逆天者亡(역천자망), 양약고구이어병(良藥苦口利於病), 충언역이이어행 (忠言逆耳利於行), 순종승어제기(順從勝於祭基記)의 보편적 진리를 가르친다.

이 책에 기록된 소제목들 1권: 81, 2권 104, 3권: 103, 4권 151, 5권: 50은 말씀의 묵상을 제시해 줌과 동시에 설교와 예화의 보고이며, 수록된 사자성어는 성서를 잘 모르는 사람에게도 성경의 진리의 핵심을 짐작하게 한다. 중국선교를 계획하는 사람들에게 귀한 자료와 영감이 될 줄 믿는다.

 또한 책에 나오는 신앙의 선구자들, 폴리캅, 칼빈, 진젠돌프, 웨슬리, 찰스 피니, 조지 뮐러, 스웨던볼그, 스펄전, 폭스, 김익두, 주기철, 손양원 등 수많은 선구자들의 이야기는 독자들에게 귀한 영감을 불러일으킬 것이다.

끝으로 손양원 목사의 시, “꽃피는 봄날에만”으로 독후감을 마감한다.

開花春日(개화춘일): 꽃피는 봄날에만

主愛有乎(주애유호): 주의 사랑이 있음인가?

流汗炎天(유한염천): 땀 흐르는 염천에도

主愛如前(주애여전): 주의 사랑 여전하며

結實秋期(결실추기): 열매 맺는 가을에만

主恩有乎(주은유호): 주의 은혜 있음인가

嚴冬飢時(엄동기시): 추운 겨울 주릴 때도

主慰多益(주위다익): 주의 위로 더할 것은

小露模富(소로모부): 솔로몬의 부귀 보다

要苦益貴(요고익귀): 욥의 고난 더 귀하고

小露智慧(소로지혜): 솔로몬의 지혜 보다

此世富營(차세부영): 이 세상 부귀 영화

苦中忍耐(고중인내): 고생 중에 인내하면

最後勝成(최후승성): 최후 승리 이룩하네.

世權依支(세권의지): 세상 권력 등에 업고

信者逼迫(신자핍박): 믿는 자를 핍박하는

愚昧人生(우매이생): 어리석은 사람들아

悔改歸主(회개귀주): 회개하고 돌아오라

偶像知能(우상지능): 우상의 힘 

短期消滅(단기소멸): 며칠 가며

人間能力(인간능력): 인간능력 

短期消滅(단기소멸): 며칠 가나

主任審日(주님심일): 하나님의 심판 날에

忍耐不能(인내불능): 견디지 못하리라.

望天城門(망천성문): 저 천성을 바라보니

此世旅路(차세여로): 이 세상은 나그네길

死亡回避(사망회피): 죽음을 피하라고

我行勿防(아행물방): 나의 갈 길 막지 말라

我任爲羊(아님위양): 내게 맡긴 양을 위해

我族平和(아족평화): 나의 겨레 평화 위해

我主行路(아주행로): 우리 주님 가신 길을

忠誠從行(충성종행): 충성으로 따라가리

 

 

한은우 목사의 사자성어 묵상집
List   

The Christian Weekly
3700 WILSHIRE BLVD. #755
LOS ANGELES, CA 90010
TEL. 714.383.2345
Email. cweeklyusa@gmail.com
COPYRIGHT © 2015 THE CHRISTIAN WEEK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