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Login    /   Logout
213.383.2345
칼럼
  • Posted by 크리스천 위클리 11/15/17
역사와 기억과 감사
김해종(전 연합감리교회 감독)

역사는 지난 일을 기억하고 기록하고 그 교훈을 후대에 물려주며 바로 이야기 해 주는 것이다. 그래서 영어에 history라는 단어에는 “이야기(story)”라는 단어가 포함되어 있다. 그렇기에 후대의 학자들이 자기의 시각과 이념적인 색 안경을 쓰고 편집하고 각색한 역사 보다 그 시대를 살고 경험한 사람들의 이야기(story)가 더욱 힘(Powerful)이 있는 것이리라.

본인은 일제치하에 초등학교 4학년 까지 살았고, 2차 대전을 경험했고, 우리나라의 8.15 해방 그리고 6.25 전쟁이라는 민족적 비극을 경험한, 이제 그 수가 점점 줄어 가고 있는 세대중의 하나로 많은 지난날의 이야기를 가지고 있는(歷=지날 역) 사람이다.

그래서 나는, 지난 11월 7일 트럼프 대통령이 한국국회에서 한 연설을 들으며 많은 감동을 받았다. 피 비린내 나던 6.25 전쟁에서 한국을 지켜준 피의 형제 “혈맹”을 상기 시켜주며 국민의 미래가 핵폭탄을 소유하는데 있다고 착각하고 있는 독재자 밑에 자유도 없고 빈곤과 억압 가운데 살고 있는, 흑암에 싸인 북한이 언젠가는 남한이 누리는 자유와 번영과 평화를 누릴 수 있을 날이 오기를 바란다는 말을 했을 때 나는 눈시울이 뜨거워짐을 느꼈다.

일부 계층을 제외한 북한 국민의 처참한 삶에 대해 열거 할 때 CNN 방송이 “그런 이야기는 거기에 있는 국회 위원들과 한국 사람에게는 다 알고 있어 필요 없는 이야기”라고 비난하는 말을 들으며, 그러한 진실을 외면하고 있고 잘 살고 있는 오늘의 한국을 지옥 같다고 “헬조선”이라고 말하는 사람들이 오늘 남한에 많이 있다는 불행한 사실을 나는 슬프게 생각했다.

그런 맥락에서 역사를 기억하고 과거에 받은 은혜를 기억한다는 일이 얼마나 귀중한 일인가를

새삼스레 생각하게 된다.

그러나 그러한 우리의 기억은 짧다. 그러기에 그 기억을 제도화 하고 구조화하여 때때로 상기 시켜주는 “기념일”이 필요 한 것이다.

미국에서는 100년 전에 일차대전을 끝맺은 날 11월 11일을 “휴전일”로 정하고 기념해 오다가 포드 대통령의 제안으로 1978년부터 11월 11일을 “참전용사의 날(Veteran’s Day)”로 정하고 지켜 오고 있다.

이 날은, 미국에 와서 살고 있는 우리에게도 태극기와 성조기를 내어걸고 지켜야할 “혈맹”의 기념일이다. 우리나라의 자유와 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해 북한 인민군과 중국 공산군을 물리치기 위하여 생명을 바친 3만여명의 미국의 귀한 젊은이들! 그리고 “모르던 나라” 한국에 와 싸운 백만이 넘는 “참전용사”들을 기억하고 마음으로나마 감사를 해야 할 날이다.

기억 한다는 것은 곧 감사한다는 말이다. 그래서 Thank라는 말은 “생각한다, 기억한다(think)”라는 말과 어원을 같이한다.

나는 6.25 전쟁당시 미군 군목의 통역 보좌관으로 일하며 그와 함께 전방의 여러 진지와 부대를 돌며 예배를 인도하고 성만찬을 베푸는 군목님을 보좌했던 기억을 한다. 그곳에 참예했던 많은 군인들 중에는 전사하여 집으로 못 돌아간 젊은이들도 많이 있었을 것이다.

또한 한국전쟁에서 자식을 잃은 많은 가족들의 아픔과 슬픔을 잊으면 안 되리라. 그뿐인가! 돌아오기는 했으나 부상 당하여 일생을 불구로 살아야했던 참전 군인들은 또 얼마나 많은가? 그들은 내가 연합감리교회 감독으로 12년 있는 동안 내 관할에 있는 여러 미국 교회를 순방하며 설교 할 때 “Korean Bishop”이 왔다고, 예배에 참석하고 나갈 때 악수하며 눈물을 글썽이며 “감독님 나도 한국 전쟁에서 싸웠습니다”라고 인사 하던 여러 사람들을 기억한다.

이제 감사절이 다가 오는 이 계절에, 우리는 오늘의 우리나라가 있음은 그들의 희생과 “혈맹

참전용사”들 있었음을 기억하고 그 은혜를 감사해야 할 것이다.

뿐 만 아니라, 감사절에는, 우리나라를 지켜주신 역사의 섭리자이신 하나님의 은혜도 감사해야 마땅한 일이다.

 

 

List   

The Christian Weekly
3700 WILSHIRE BLVD. #755
LOS ANGELES, CA 90010
TEL. 714.383.2345
Email. cweeklyusa@gmail.com
COPYRIGHT © 2015 THE CHRISTIAN WEEK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