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Login    /   Logout
818.624.2190
미주교계
  • Posted by 크리스천 위클리 04/04/21
‘현장예배 재개’의 신호탄이 된 금년 부활절 예배
대부분의 미주한인교회 현장과 온라인으로 부활주일 예배드려
대부분의 교회들은 현장, 온라인 예배를 병행하여 부활절 예배들 드렸다

 
코로나19로 봉쇄되었던 대면예배가 금년 부활절을 기해 다시 회복세를 보이면서 금년 부활주일 예배는 그 어느 때보다 희망과 기대가 넘치는 분위기였다.


대부분의 한인교회들은 조심스럽게 대면예배를 회복해 가고 있는 중이다. 그러나 지난 1년여 동안 시행해 온 온라인 예배도 계속 병행할 예정이다.


뉴욕 후러싱 제일교회(김정호 목사)의 경우 주일 현장 예배는 오전 9시와 11시 두 차례로 나누어 드리되 전화로 몇 시 예배에 참석할지를 미리 연락해야 한다. 현장 예배와 동시에 온라인 예배가 진행되는데 면역력이 약한 성도들은 온라인 예배를 권면하고 있다. 또 현장예배에 참석하는 모든 성도들은 찬송을 부를 때 속으로만(허밍으로) 부르고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를 지켜줄 것을 바라고 있다.


대부분의 교회들도 후러싱 제일교회와 같이 현장, 온라인예배를 병행하여 드리되 현장 예배 참석자들은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지켜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를 원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맞이한 4월 4일 금년 부활주일 예배에서 디트로이트 한인연합감리교회(김응용 목사)는 세례식과 함께 입교식을 현장 예배 중에 거행했고 동양선교교회(김지훈 목사)는 성찬식을 거행하기도 했다.


금년 부활절에는 코로나19으로 힘들고 지친 지난 한 해를 보냈지만 죽음권세 이기시고 부활하신 예수님을 바라보며 굳센 믿음을 지켜 마지막까지 승리하는 그리스도인이 되자는 희망과 격려의 메시지가 주를 이루었다. 



주님의 영광교회 신승훈 목사가 부활주일 설교하고 있다  




부활절을 맞이한 트로이트한인연합감리교회에서 세례식 및 입교식이 열리고 있다 



뉴저지 아콜라교회 안명훈 목사가 
‘디베랴 바다까지 찾아오신 예수님’ 이란 제목으로 설교하고 있다 



LA연합감리교회 찬양대가 온라인으로 부활주일 예배서 찬양을 드리고 있다 



동양선교교회 김지훈 목사가 부활주일예배에서  성찬식을 집례하고 있다 


한빛교회 차광일 목사가 부활주일 설교하고 있다 




후러싱제일교회에서 성금요일을 맞아 십자가상의 칠언 합동영상예배가 열렸다 

 
로스펠리즈교회(신병옥 목사)의 부활절 유치부 영상예배가 열리고 있다 



오렌지카운티 교회협의회 부활절 새벽연합예배에서 민승기 목사가 설교하고 있다 


주님세운교회 박성규 목사가 부활주일예배에서 설교하고 있다 



옥스나드연합감리교회 남재헌 목사가 ‘부활의 생명’이란 제목으로 설교하고 있다 



남가주 주님의 교회 김낙인 목사가 부활주일에 설교하고 있다 

List   

크리스천 위클리
후원교회/기관
The Christian Weekly
621 S. VIRGIL AVE. #260
LOS ANGELES, CA 90005
TEL. 818.624.2190
Email. cweeklyusa@gmail.com
COPYRIGHT © 2015-2020 THE CHRISTIAN WEEK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