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Login    /   Logout
818.624.2190
한국교계
  • Posted by 크리스천 위클리 02/18/21
한국 부활절연합예배, 사랑의교회에서 드린다
4월 4일 오후 4시 서초동 사랑의교회에서
전통적인 한국부활절 연합예배는 사랑의교회서 비대면으로 열린다

예장통합총회 신정호 총회장 설교
서울시장 보궐선거 관련 정치인 소개는 안 하기로

 

 

올해 부활절연합예배는 4월 4일 오후 4시 사랑의교회에서 드린다. 하지만 코로나 19로 인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적은 인원만 모이고, 비대면 온라인 예배로 드린다.

부활절연합예배 주제는 ‘부활의 빛으로 다시 하나’로 정했으며,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총회 신정호 총회장이 설교를 맡는다.

 

부활절연합예배 대회장 소강석 목사는 “올해 부활절 예배는 코로나 19 사태 한복판에서 맞이한다”며 “코로나 19의 위기를 새로움을 향해 나아가는 기회로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올해 한국교회부활절연합예배도 지난해에 이어 비대면 온라인 예배로 드린다. 부활절연합예배 준비위원회는 코로나 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이어지고 있는 만큼 정부의 방역지침에 따라 예배를 준비하고 진행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설교문과 선언문, 주제해설 등은 일관성을 유지하고 한국교회가 사회에 전하는 공적 메시지가 될 수 있도록 각 교단의 신학자와 목회자들이 참여해 작성했다.

 

현장예배에 참석하지 못하는 교인들을 위해 CBS 등 방송과 유튜브 채널로 동시에 중계해 온라인으로 예배에 참석할 수 있게 했다. 현장예배에는 코로나 19 방역지침에 따라 순서자와 교단장 등 일부만 참석할 수 있다.

 

주최측은 올해 부활절연합예배의 경우 서울시장 보궐선거를 앞두고 열리는 만큼 불필요한 정치적 오해를 피하기 위해 관련 정치인의 예배 참석은 허용하되 따로 소개하지 않는다는 원칙을 정했다고 말했다.

 

 

List   

크리스천 위클리
후원교회/기관
The Christian Weekly
621 S. VIRGIL AVE. #260
LOS ANGELES, CA 90005
TEL. 818.624.2190
Email. cweeklyusa@gmail.com
COPYRIGHT © 2015-2020 THE CHRISTIAN WEEKLY All RIGHTS RESERVED